광고
종합고양 칼럼전문 정보고양 라이프
전체기사보기
공지사항
편집  2020.01.29 [12:05]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힐스테이트 에코 덕은 오피스텔, 견본주택 오픈
덕은지구 업무2•3블록...64만㎡ 규모 자급자족형 도시로 개발
 
운영자   기사입력  2019/11/24 [17:23]

▲     © 운영자


오피스텔
, 48(계약면적 기준)단층형과 다락형청약통장 없어도 청약가능

1,229, 오피스텔 735실 규모

 

현대엔지니어링은 힐스테이트 에코 덕은 오피스텔의 견본주택을 열고 분양에 나선다고 밝혔다.

힐스테이트 에코 덕은은 고양 덕은지구 업무 2·3블록에서 오피스텔과 오피스, 판매시설이 함께 들어서는 복합단지다.

복합단지의 규모는 지하 6층에서 지상 최고 17층 이며 1229실이다. 이 가운데 오피스텔은 735실이다. 오피스텔로 공급되는 면적은 48(계약면적 기준)며 단층형과 다락형으로 공급된다.

상암DMC, 난지 한강공원 및 월드컵 공원과 가까운 명실공히 상암 생활권

힐스테이트 에코 덕은이 위치한 덕은지구는 서울 마포구와 강서구를 연결하는 가양대로를 사이에 두고 서울 마포구 상암동과 마주하고 있다. 고양 삼송지구나 고양 향동지구에 비해 서울과 더 가까운 입지다.

특히 MBC본사와 YTN, CJE&M 등의 미디어 기업들이 몰려 있는 상암 디지털미디어시티(DMC) 업무시설과 반경 약 2.5km 거리로 가깝다. 또한 가양대교를 건너면 LG사이언스파크, 코오롱 생명과학 등이 있는 마곡지구다.

힐스테이트 에코 덕은의 쾌적한 환경도 눈길을 끈다. 가까운 거리에 남서측으로부터 남동측까지 난지 한강공원 및 월드컵공원이 이어지는 쾌적한 주거 및 업무환경을 갖췄다.

자급자족형 도시, 인근 국방대학교 개발 등 미래가치 갖춘 고양 덕은지구

상암DMC와 마주하고 있는 고양 덕은지구는 64규모의 자급자족형 도시로 개발된다. 이정도 크기면 왕십리뉴타운(33) 2개 정도를 합쳐 놓은 규모다.

상암DMCMBC본사, YTN, SBS 등 방송사의 이전으로 관련 협력 업체들이 입주가 늘어나면서 오피스텔의 임대수요가 증가하고 있는 상황이다. 따라서 힐스테이트 에코 덕은이 위치한 덕은지구에 관련 업체 종사자 및 관련업체들의 입주가 이어질 전망이다.

또한 덕은지구 인근에 위치한 국방대학교가 충남 논산으로 이전(20179월 완료)후 부지를 매입한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가 도시개발사업을 추진 중이다. 국방대학교 부지(303)의 개발이 본격화 되면 기존 상암DMC와 덕은지구 여기에 국방대학교 부지까지 연계 되면서 서울 서부권의 신 주거·업무지역이 탄생할 것으로 업계에서는 보고 있다.

단층·다락형 상품 구성, 다양한 천장고 및 수납공간오피스텔 차별화

힐스테이트 에코 덕은 오피스텔이 공급하는 면적은 계약면적 기준으로 48.13. 그리고 타입은 크게 단층형과 다락형 2가지로 설계됐다. 개방감을 위해 타입마다 천장고가 다르며 각 층에는 복도와 연결된 공용발코니 4개소가 설치(2층에는 1개소)된다.

실제 단층형 오피스텔의 경우 천장고가 2.4m이며 우물천장은 이보다 높은 2.5m. 다락형의 경우도 천장고가 3.6m이며 우물천장의 경우는 3.8m에 달한다

또한 다양한 수납공간이 제공되며 특히 다락형의 경우 계단 하부 일부를 수납공간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했으며 전기오븐, 빌트인냉장고, 빌트인세탁기, 전기쿡탑, 주방후드, 분리형 비데 등을 무상으로 제공한다.

분양관계자는 오피스텔인 만큼 별도의 청약통장이 없어도 청약이 가능하다상암DMC와 마곡지구까지가 배후 수요로 볼 수 있는 만큼 소비자들의 문의가 이어지고 있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견본주택은 서울지하철 3호선 원흥역 인근에 위치했으며 입주는 20232월 예정이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11/24 [17:23]   ⓒ gyjn.co.kr
 
  • 도배방지 이미지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초대석
귀가여성 흉기위협 2인조 납치강도 검거
일산경찰서(서장 손장목)는 10월 30일 오전2시50분경 경기 일산동구 중 ... / 이동석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고양 대곡~소사 복선전철 ‘일산역 연장 운행’...GTX-A노선 개통 시 /운영자
고양시, 불법 주정차단속 문자 알림서비스 실시 /이기홍 기자
한양파인CC 골프연습장 개장...60타석, 비거리 300m /운영자
CJ, 고양 복합단지 브랜드 ‘CJ Live City’로 확정 /운영자
‘음주후가 더 무서운 까닭’...술 먹은 다음날 아침에는 운전피해야 /운영자
호반건설, ‘고양 향동 호반베르디움’ 오는 8일 모델하우스 오픈 /김대웅
고양시, 수소연료 전지차 구매보조금 지원 /운영자
공무원들, ‘좋아요’ 안돼...선관위, 페이스북 등 SNS 상시 관리 /운영자
인선모터스, 자동차 중고부품 우수 공급업체 4년 연속 선정…보험개발원 평가 /운영자
'일산 더샵 그라비스타' /운영자
  개인정보처리방침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광고 제호 : 주식회사 고양저널ㅣ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호국로 779번길 9,401호전화 031-966-8521, 등록번호 : 경기 아50561 ㅣ 등록일 : 2012년10월10일 ㅣ 발행.편집인 :김대웅ㅣ청소년보호책임자:김대웅
Copyright ⓒ 2012 고양저널.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