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종합고양 칼럼전문 정보고양 라이프
전체기사보기
공지사항
편집  2019.10.16 [05:04]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후안무치’ 고양시의회에 시민들 혀만 ‘끌끌’
대의기관 품위손상 아랑곳없고 알량한 당리당략에만 관심
 
운영자   기사입력  2019/07/13 [11:19]

시의원들의 연속된 음주운전으로 입방아 오르내리는 고양시의회가 대의기관으로서의 품위손상에는 아랑곳하지 않는 후안무치로 실망만 주고 있다는 지적이다.

13일 시의회와 시민들에 따르면 지난 10일 더불어민주당 소속 김서현 시의원이 본회의 도중 음주운전을 한 혐의로 경찰들에 의해 본회의장에서 임의동행당하는 수모를 겪었다.

조사에서 술에 취한 상태로 운전을 하지 않았다는 김 시의원의 주장과는 달리 시의회 출근 전인 이날 오전 차량을 운전한 것으로 확인되면서 결국 혐의가 입증됐다.

사정이 이러자 자유한국당은 곧장 성명서를 내고 김 시의원과 더불어민주당, 이윤승 시의장을 성토하고 나섰다.

자유한국당은 성명서를 통해 김 시의원의 의회에서의 음주상태에서의 취중 시정 질의에 대해 부적절한 행위로 몰아붙이고 발언 기회를 준 이 시의장의 책임을 묻고 사퇴를 요구했다.

여기에 더 나아가 김 시의원이 자유한국당 소속 김완규 시의원의 음주운전혐의에 따른윤리특별위원회(이하 윤리특위)구성결의안을 공동 발의한 것은 의원윤리강령에 어긋난 아시타비(我是他比나는 옳고 다른 사람은 그르다적절치 않다고 주장했다.

이는 지난달 28일 자신이 사는 아파트 단지 주차장에서 음주운전을 하다 적발된 같은 당 김완규 시의원에 대한 윤리특위구성에 대한 참여는 옳지 않다는 의미다.

사정이 이러자 더불어민주당 일각에서는 지난 1월 채우석 시의원의 음주운전적발로 구성된 윤리특위에 김완규 시의원이 참여했던 것을 두고 자유한국당이 이런 주장을 하는 것은 적반하장격이라는 지적이다.

동료의원의 음주운전행위에 대한 징계를 다루는 윤리위 활동을 했으면서도 6개월도 채 지나지 않아 음주운전을 해 적발된 시의원이 소속된 정당에서 할 수 있는 주장이 아니라는 것이다.

이 때도 더불어민주당은 음주운전 청정의회를 선언한 자유한국당은 자기 식구 감싸기라는 오명을 벗기 위해서라도 스스로 세운 원칙을 지키라며 김완규 시의원의 출당조치를 요구하는 성명서를 냈다.

이에 대해 시민단체의 한 관계자는서로 실속도 없는 성명서나 내는 알량한 당리당략에 창피한 것도 모르는 후안무치로 고양시의회 자체의 품위를 손상시키고 있다뭣이 중한지도 모르는 시의원들의 행동이 정말 실망스럽고 한심하다고 혀만 끌끌 찼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7/13 [11:19]   ⓒ gyjn.co.kr
 
  • 도배방지 이미지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초대석
귀가여성 흉기위협 2인조 납치강도 검거
일산경찰서(서장 손장목)는 10월 30일 오전2시50분경 경기 일산동구 중 ... / 이동석
가장 많이 읽은 기사
CJ, 고양 복합단지 브랜드 ‘CJ Live City’로 확정 /운영자
‘모기 잡으려다 TV 잡았네’...‘전자 모기채’ 주의 /운영자
JDS지구 장기발전 기본구상(안) 발표 /이기홍
제55대 고양경찰서장 김광석 총경 취임 /오순남
고양시 최고의 브랜드 '고양국제꽃박람회' /오순남
2016 고양국제꽃박람회 29일 개막 /오순남
생활형 숙박시설, ‘킨텍스 K-TREE’ 분양…기업, 관람객, 해외관광객 수요 풍부 /운영자
참게제철 10월, 행주나루참게축제에 놀러오세요! /운영자
고양시,'풍동YMCA부지 특혜의혹'관련입장 밝혀 /운영자
최성, 홍준표 전 대표 등 보수 ‘내란선동죄 등으로 무더기 고소 /운영자
  개인정보처리방침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광고 제호 : 주식회사 고양저널ㅣ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호국로 779번길 9,401호전화 031-966-8521, 등록번호 : 경기 아50561 ㅣ 등록일 : 2012년10월10일 ㅣ 발행.편집인 :김대웅ㅣ청소년보호책임자:김대웅
Copyright ⓒ 2012 고양저널.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