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종합고양 칼럼전문 정보고양 라이프
전체기사보기
공지사항
편집  2018.12.15 [12:06]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법원, 요진개발 항소 기각...고양시, 백석동 Y-CITY 기부채납 탄력
 
운영자 기사입력  2018/11/30 [17:18]

요진개발이 고양시를 상대로 제기한 주택건설사업계획승인부관 무효확인 청구 항소가 기각됐다.

서울고등법원 재판부(양현주 부장판사)30원고 요진개발의 청구에 이유가 없다항소 기각 판결을 내렸다.

요진개발은 2012416일산백석Y-CITY복합시설주택건설사업에 대해 최초 및 추가협약서를 이행을 조건으로 사업승인을 받았지만 개발사업 준공까지 약속된 기부채납을 이행하지 않았다.

그러면서 요진개발은 201610월 의정부지방법원에 고양시장을 상대로 고양시와 요진개발 간 체결된 최초와 추가협약서 무효를 주장하는 주택건설사업계획승인부관 무효 확인 청구 소송을 제기 했다.

하지만 20171114일 의정부지방법원의 1심 재판부는 부관을 중점적으로 보면 출판관련 유통업무시설단지의 공공성과 이에 따른 피고(고양시)의 정책적 의지 등을 감안하면 주상복합시설의 수익성 즉, 상업시설 일정부분 처분하는 것을 제한한 정도의 기부채납 부관은 요진개발의 사업 본질을 훼손할 정도로 중대한 하자가 있다고 볼 수 없다고 원고패소 판결했다.

그러자 요진개발은 2심인 서울고등법원에 항소했으며 1년여 만인 이날 요진개발의 항소를 기각했다.

시는 요진개발이 상고할 것으로 보고 적극대응 한다는 방침이다.

또 이번 판결이 최초 및 추가협약에서 정한 기부채납의 유효함이 다시 한 번 확인돼 다른 소송에도 영향을 끼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재준 시장은 향후 진행될 상고심과 기부채납의존존재 확인 소송에 적극 대응하고 추가적인 법적·행정절차를 진행을 통해 지금까지 이행되지 않은 업무빌딩, 학교부지 등 기부채납이 조속히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동안 신탁됐던 업무시설부지에 대한 공유재산 관리계획 수립과 소유권 이전을 완료했으며 현재까지 업무빌딩 기부채납 지연에 따른 지연 손해금 113억 원에 대해 요진 측 부동산에 가압류했다고 덧붙였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11/30 [17:18]  최종편집: ⓒ gyjn.co.kr
 
  • 도배방지 이미지

뉴스
광고
광고
광고
초대석
귀가여성 흉기위협 2인조 납치강도 검거
일산경찰서(서장 손장목)는 10월 30일 오전2시50분경 경기 일산동구 중 ... / 이동석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고양서, 이형세 신임서장 취임 /이기홍 기자
김성도 소장…육군 제30사단장으로 취임 /운영자
고양 흉기 자해 20대 여성 숨져...편의점서 ‘묻지마’ 난동 /운영자
A형간염항체검사, 이제 일산동구보건소에서 받으세요 /이기홍 기자
제55대 고양경찰서장 김광석 총경 취임 /오순남
고양시, 불법 주정차단속 문자 알림서비스 실시 /이기홍 기자
〔포토〕‘나도 한 힘 보태야지’...(사)한국미래청소년환경단 김진호 총재 /운영자
골프연습장에서 샤워하던 50대 사망...경찰 수사 /운영자
고양시, 100세인 수당 등 장수노인 지원 강화 /이기홍 기자
고양시 9개 조합 동시선거 20여명 후보 물망 /허윤
  개인정보처리방침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광고 제호 : 주식회사 고양저널ㅣ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호국로 779번길 9,401호(주교동 서현빌딩)전화 031-966-8521,010-3137-3308 등록번호 : 경기 아50561 ㅣ 등록일 : 2012년10월10일 ㅣ 발행.편집인 :김대웅ㅣ청소년보호책임자:김대웅
Copyright ⓒ 2012 고양저널. All rights reserved.